2013. 1. 6. 11:57




(사진출처 네이버영화)







레미제라블...

제목부터가 불쌍한사람들이라그런지

장발장이 너무 불쌍했다...ㅠㅠ
어떻게 사람인생이 그렇게 힘들까
중간부터 아주 팡펑 울고ㅠㅠ




배우들 연기도 정말 대단했고 노래도 너무 좋았다 휴잭맨, 앤해서웨이 그렇게 노래를 잘부를줄 누가 알았겠는가 사실 시작부터 끝까지 모두 노래로 대사를 칠줄은 몰랐다....
그래도 뭐 나쁘진않았다




아직 부족한 영어실력으로 완벽하게 알아듣지 못했다는거에 너무 아쉽고ㅜㅜ
ost 꼭 사야겠다~



Do You Here The People Sing
은근 중독성 있는 곡
요즘 맨날 학교에서 흥얼거리는...ㅋㅋㅋ
두유히어피프씽


One day more
모두 함께ㅜㅜ 감동


I dreamed a dream
앤해서웨이가 이렇게 노래를
잘부르다니... 반전+감동


Castle on a cloud
아역 아사벨 앨린이란 코젯아역인데
정말 귀엽고 노래도 정말 잘한다ㅜㅜ
어둡지만 유일한 빛한줄기만을 보고 부르는 느낌
연기 너무 잘해.....몇살이니....난 몇살이니...
(아 난 꿈이 배우가 아니지)


In My Life
A Heart Full Of Love
그 유명한 삼각관계이지만
에포닌 생각하면 슬퍼ㅜㅠ
마리우스는 그것도 눈치 못채고...코젯만 부르는 구나...하 그냥 다 좋다...


On My Own
코젯(아만다) 침대에 앉아 혼자 부르는곡
이뻐~박제가 취미라던 아만다 사이프리드...
진짠가....키도 나랑 같은데...사실 난 아만다가 168은 되는줄알았어요ㅜㅜ


Bring Him Home
장발장의 마지막ㅠㅠ 여기서 폭풍 펑펑ㅠㅠ









마지막 기억에 남는거






좡봐좡~

(불어배우고 싶다...)


'life story > 다녀오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레미제라블 후기 Les Miserables  (0) 2013.01.06
In NY  (0) 2012.09.04
Posted by 가오니

댓글을 달아 주세요